2017.02.18 11:55

카페이자 서점, 영화관이 되어주는 제 방을 소개합니다.
#본인방     #모던     #10평미만    
보관함905 댓글20

 

제 방은 카페이자 서점 그리고 영화관이에요.

진정한 제 놀이터라고 할 수 있죠. ”

 

안녕하세요. 여행을 좋아하고 커피와 영화 그리고 인테리어에 관심 많은 오누리입니다.

집에서 편히 시간 보내는 걸 중요하게 생각하는 편인데 인테리어 하기 전의 모습은 마치 맞지 않는 옷을 입은 듯한 느낌이었어요. 그래서 집에서만큼은 편안하고 여유있는 시간을 보낼 수 있게 꾸며야겠다 마음 먹고 인테리어를 시작했어요.

 

방문을 열면 보이는 모습이에요. 사실 기존 인테리어를 바꾸는게 쉽진 않았지만 일단 벽부터 시작하는게 좋겠다고 생각해 벽 컬러를 고민했어요. 평소 그레이를 좋아하는 것도 있지만 침구나 가구를 흰색으로 정했기에 벽은 색이 있는 게 좋겠더라구요.

 

무채색인 그레이가 다른 색들과 잘 어울린다 생각해서 고르게 되었어요. 단지 벽의 색상만 바꾸었을 뿐인데, 그것만으로도 인테리어 효과가 크게 나타나더라구요.

 

그리고 색의 발란스를 생각해서 소품과 작은 가구들을 채워 넣으려 했어요. 그리고 안 쓰는 책상과 침대는 과감히 싹 버리고 다시 시작했습니다.

 

제가 가장 신경을 써서 꾸미려 한 공간이에요. 먼저 위치를 잡고 헤머드릴로 벽을 뚫어 벽 선반을 달았어요.

 

엽서나 포스터를 붙이고, 예전부터 갖고 싶었던 씨디 플레이어를 걸어주었어요. 인테리어 효과도 톡톡히 보고, 좋아하는 음악들도 마음껏 들을 수 있어 애정이 많이 가는 아이템이랍니다.

 

침대의 발 쪽에는 행거를 두어 겉옷들을 보관하고 있어요. 나머지 옷들은 다른 벽에 놓인 오래된 장롱과 침대 아래 서랍에 다 넣어두었어요!(요 공간은 비밀이에요ㅎㅎ!)

 

원래는 침대 옆에 그레이 색상의 수납장이 자리하고 있었어요.

 

하지만 최근엔 살구색 수납장으로 대체했습니다. 남자친구가 크리스마스 선물로 만들어준 단 하나뿐인 소중한 수납장이에요.

 

방을 꾸미고 정리할 때마다 가장 어렵다고 느낀 부분이 의외로 가방 정리더라구요. 한 두개도 아니고.. 부피도 많이 차지해서 어디에 놓아도 지저분해 보였어요. 하지만 남자친구가 선물해준 이 수납장에 가방을 정리한 덕분에 지금은 방이 엄청 깔끔해 졌어요.

 

그리고 그 위에는 제가 좋아하는 디퓨저와 초, 향 들을 올려 놓았어요. 작은 소품들이지만 제 마음을 안정시킬 수 있는 최고의 제품이라 할 수 있어요:)

 

방의 오른쪽 공간 모퉁이에는 서랍장을 두고 책을 쌓아 두었어요. 원래는 책을 가지런히 꽂을 수 있는 선반을 사용했었는데, 공간을 너무 많이 차지해 이번에 치우게 되었어요.

 

평소 책 읽는 걸 좋아해, 자주 읽는 책들을 이렇게 쌓아 놓았어요. 정리 정돈은 잘 되지 않지만.. 그래도 제겐 애정이 깃든 공간이랍니다:)

 

영화 보는걸 좋아해서 일부러 한쪽 벽면은 비워 두었어요. 꼭 빔을 쏴서 영화보고 싶었거든요(웃음) 영화를 비롯한 드라마나 예능도 보곤 하는데 침대에 누워 이렇게 볼 수 있다는 사실이 정말 행복해요.

 

제 방에는 작은 베란다가 있어요. 이전엔 안 쓰는 가구나 짐들이 가득한 창고였는데, 이번에 방을 꾸밀 때 싹 치웠어요.

 

그리고 저만의 작은 테라스 카페로 변신했죠. 지금은 날이 추워 방에만 있지만 날이 풀리면 한껏 차려서 분위기를 내볼 생각이에요 헷.  

 

 

이 공간 덕분에 라이프 스타일이 바뀌었어요.

 

‘독립하고 나서..' 라는 생각을 많이 했었어요. 막연하고 먼 일만 계획하고 내 공간을 꾸미는 일은 미뤄왔죠. 하지만 지금부터라도 내 공간을 만들겠다는 마음으로 꾸미다 보니 이렇게 아늑한 공간이 완성되었네요.

 

이 공간이 생기면서 심적으로도 체력적으로도 모두 여유로워지고 편안해 졌어요. 덕분에 라이프 스타일도 바뀌게 되었죠. 사람들과는 별개로 나 스스로, 내 페이스대로 사는게 중요하다는 점 그리고 서두르지 않고 천천히 내 길을 걸어 가야겠다는 마음을 다질 수 있었어요. 앞으로도 그런 라이프 스타일로 살아갈 거에요.

 

이 집에 사용된 상품 모아보기
로이레트니
모던 LED 벽시계
154,000
이케아
MULIG 옷걸이행거(99x46 cm)
25,160
모던하우스
WOW 뉴 그레이스 크림 커튼 140
37,900
이케아
DVALA 드발라 베개커버, 블랙
5,900
무인양품
벽걸이형 CD 플레이어 · 화이트
199,000
문고리닷컴
네이브 시스템 선반
10,000
악토버샵
나는 그냥 천천히 갈게요 달력
정보없음
이케아
FEJKA 페이카 인조식물, 실내외겸용 크리스마스 트리
10,000
이케아
LIXHULT 릭스홀트 수납장, 메탈, 그레이
39,900
하만카돈
onyx studio3
176,220
LG전자
LG-PH250
449,000
집주인_프로필_사진
오누리
로그인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