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16 11:55

우드와 골드 조합으로 빈티지한 방꾸미기

#아파트     #본인방     #빈티지    
보관함197 댓글2

 

“우드와 화이트, 그리고 골드의 조합을 좋아해요.”

 

안녕하세요. 소품을 디자인하고 만드는 것을 좋아하는 채주연입니다. 저는 어릴 적부터 인테리어에 정말 관심이 많았어요. 이전까지는 기숙사 생활이나 세를 들어 살았기 때문에 시도할 수 없었는데, 최근 부모님 집으로 들어오게 되면서 제가 원하는 방향의 인테리어를 할 수 있었습니다.

 

저는 제가 좋아하는 소재나 색감들을 자유롭게 사용하고 배치하는 편이에요. 사실 인테리어라는 게 한번에 뚝딱! 하고 완성할 수는 없는 거잖아요. 그래서 천천히 조금씩 채워가고 있습니다.

 

 

본격적인 방 꾸미기에 앞서!

 

부모님 집에 들어오기 전에 먼저 벽에 페인트 작업을 했어요. 페인트 칠하기 전에도 전체적으로 베이지 톤이긴 했어요. 하지만 육안으로 보이는 반짝이가 너무 거슬려서 백색의 페인트를 구매해 칠했습니다.

 

페인트 작업 때 썼던 도구들이에요. 사실 처음 해보는 거라 페인트를 몇 리터 사야 될지도 모르겠더라고요. 그래서 부족한 것 보다 남는게 낫겠지! 하는 생각으로 4L짜리를 구매했어요. 전체적으로 2번씩 칠해주었는데 반 정도 남은 것 같아요. 칠할 면적을 어림잡아 계산하고 페인트 구매하기전에 먼저 물어보고 사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아늑한 침실이자 작업 공간.

 

본격적으로 제 방을 소개해 볼게요. 앞서 말했듯 부모님과 함께 생활하고 있어 제 방은 아늑한 침실이자 작업 공간이에요. 제가 좋아하는 조합은 우드와 화이트, 그리고 골드의 조합이에요. 그래서 제 방의 전체적인 모습을 보시면 딱 느껴지실 거에요.

 

침구는 최대한 흰색으로 통일시키려고 해요. 색깔이 들어간 침구를 두면 오히려 공간이 좁아 보이더라고요. 그래서 호텔 침구가 떠오르는 하얀 침구를 사용 중입니다. 물론 자주 빨아줘야 하고, 저희 집 반려견의 털이 적나라하게 보이는 단점이 있지만 그래도 전 흰 침구가 좋더라구요.

 

저는 식물도 굉장히 좋아하는 편이에요. 그래서 구매하고 싶은 식물들도 정말 많은데 집이 아니라 ‘방'이라는 공간적 한계에 부딪혀 맘껏 구매하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이 식물은 립살리스 쇼우라는 식물인데, 독특한 지그재그 모양 때문에 구매하게 되었어요.

 

침대 옆의 이 협탁은 제가 가장 좋아하는 가구에요. 밤 중에 강아지랑 산책할 때 발견했어요. 밤이라 잘 보이지 않아 플래시를 켜고 이리저리 살펴 본 후에 데려온 아이랍니다. 밝은 곳에서 보니 생각보다 스크래치가 많아 괜히 가져 왔나.. 잠깐! 고민되었는데 자연스레 남겨진 스크래치나 손 때가 보면 볼 수록 멋지더라고요. 빈티지에 완전히 빠져 버린거죠.

 

협탁 위에도 식물이 빠질 수 없겠죠. 얘는 산세베리아 라는 식물이에요. 저는 식물 구매를 위해 시장에 가는데, 가기 전에 미리 갖고 싶은 식물을 생각해 두는 편이에요. 인테리어를 고려해 축~ 늘어지는 화분이나 좀 크고 쭉쭉 뻗은 식물 등 구체적으로 생각하는 편이죠.

 

코즈니

침대 발 밑으로는 책장을 두었어요. 사실 책장보다는 장식장으로 더 많이 쓰이고 있어요(웃음) 주로 라탄바구니나 화분들을 올려 두었어요.

 

코즈니
코즈니

인테리어나 소품들에 관심이 많다 보니 별생각없이 사용하던 곽티슈도 못나 보이더라구요. 어떻게 가려줄 순 없을까 고민하게 되고.. 그러던 찰나에 라탄 케이스를 발견하였어요. 사실 천 케이스도 보았는데 이리저리 막 씌워봐도 예쁘지가 않더라구요. 휴지를 두지 말아야하나 하는 생각까지 들었는데, 다행이 예쁜 녀석을 만났네요:)

 

코즈니
마켓비

책장 옆으로는 책상과 스툴, 그리고 전신 거울을 두었어요. 방이 넓은 편이 아니라 화장대는 따로 두지 않았어요.

 

제 방엔 옷장 대신 붙박이장이 있어요. 붙박이장도 그렇게 큰 규모는 아니라서, 부피가 큰 겨울 옷들은 압축 팩에 넣어 보관 중이에요. 덕분에 작은 공간을 알차게 사용할 수 있어 좋아요.

 

제 본업은 아이들을 가르치는 것이지만, 제가 갖고 있는 취미는 ‘예쁜 원단 모으기' 에요. 그러다 보니 늘 새롭고 예쁜 원단을 찾아다녔는데, 원단의 매력을 좀 더 발산시켜 보자는 생각으로 최근에 새로운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었어요.

 

바로 원단을 활용해 인테리어 소품 만들기 입니다. 사실 2년 전부터 미싱을 배우고, 시간 날 때마다 틈틈이 동대문을 다니며 차곡차곡 준비 했었어요. 전문가분들에 비하면 아직도 많이 미숙하지만, 좋아하는 마음이나 열정만큼은 엄청나답니다.

 

 

아버지의 선물이 만들어 낸 사진집

 

어렸을 때 아빠께서 선물로 카메라를 주셨어요. 그를 계기로 사진을 찍기 시작했죠. 3년 전 미국 로드 트립을 가게 되었는데, 그때 찍어둔 자연 풍경들을 저 혼자만 감상하기엔 너무 아쉬워서 사진집을 제작하게 되었어요. 덕분에 제가 자연에서 느꼈던 감동들을 사람들과 나눌 수 있었습니다.

 

첫 사진집 덕분에 용기를 얻어 두 번째 사진집인 [PALETTE] 도 제작하게 되었어요. 제 시각으로 바라본 홍콩과 마카오의 풍경을 담은 사진집이에요. 지금처럼 앞으로도 사진집을 내면서, 여행 중에 만난 예쁘고 아름다운 풍경들을 더 많은 사람들과 나눌 생각입니다.

 

 

취향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공간.

 

집 이라는 공간은 제 상상이나 취향이 자유롭게 표현될 수 있는 곳이라 생각해요. 앞으로도 하나씩 하나씩 저의 추억과 취향이 담긴 물건들로 가득할 거에요. 훗날엔 제 취향과 따뜻한 이야기가 담긴 물건들이 가득한 소품 편집 샵을 만들고 싶어요. 물론 제가 직접 제작하고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식물도감
산세베리아
2,880
식물도감
아비스
9,900
아트포미
30x30 알루미늄액자(메탈액자) - 6색
16,000
바이빔
무브 단 스탠드_골드
59,000
아이르
보이드 화이트 순면 이불커버세트(SS)(Q)
21,100
식물도감
립살리스 쇼우
17,000
기타
마크라메 플랜트 행어
25,000
식물도감
미니 알로에
4,700
OIMU
Mono Matchbox_urban
4,500
티볼리오디오
Model Two
500,000
이런 제품은 어떠세요?
하비풀
제주 바다 가랜드 수채화 클래스 (키트+ 강의 영상)
32,500
30,000 (8%)
레브
에어써큘레이터 REVE200
99,000
79,800 (19%)
아르셰
베드테이블
48,000
26,900 (44%)
스와르미스
회전 칼 7종 세트
59,000
32,000 (46%)
아베크
PMA 브라질리아 로우 거실장
750,000
675,000 (10%)
룸앤홈
메쉬 다용도 파티션
47,900
31,900 (33%)
아르네 스튜디오
알렉스 소파베드
160,000
87,900 (46%)
데코뷰
시크 워싱 그레이 이불세트 & 면패드
62,000
44,900 (28%)
루무드
제습/탈취 인형
20,000
13,900 (31%)
프랑코
페달형 분리수거함 3칸(60L)
73,000
46,900 (36%)
보랄
의류 건조기 7kg
1,090,000
435,000 (60%)
다니엘우드
접이식 파렛트 침대프레임 1200X2000(슈퍼싱글)
187,000
140,250 (25%)
노바리빙
다용도 매직 수납 선반
17,800
14,900 (16%)
퍼니처랩
라탄 런드리바스켓
56,000
23,000 (59%)
채주연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