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11:55

큰 창이 있는 클래식한 집
#아파트     #50평이상     #빈티지    
보관함18 댓글5

5살 아이를 키우며 유아발레복 마켓을 운영중인 30대 여성입니다.

 

(도면)

 

남편의 직장이 가까운 곳으로 알아보다 4년전에 정착을 했어요. 주변이 정리가 잘 되어있고 편의시설, 교육 시설이 좋아서 만족스러운 생활을 하고 있답니다.

 

현관에 들어서면 앤틱한 가구가 있어요. 

 

복도도 다른 공간들과 비슷하게 화이트와 어두운 우드를 사용해 앤틱한 느낌을 주었어요.

 

 

거실

 

[블로그]102퍼니처
한샘

거실 공간이에요. 조금 오래된 듯한 느낌이 좋더라고요. 그 속에서 포인트 주는 걸 좋아하지만, 잡다한 나열은 좋아하지 않아요.

 

[블로그]102퍼니처
코스트코

가구를 많이 배치하지 않고 필요한 것만 들여놨어요. 불필요한 것들을 수납공간에 다 넣으니 공간도 넓어 보이고 깔끔해서 좋더라고요.

 

[블로그]102퍼니처

창 쪽에는 카페 테이블과 의자를 두어 가족과 커피를 마시거나 일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바꿨어요.

 

[블로그]102퍼니처

테이블에 꽃을 놓아 카페에 온 것 같은 느낌을 내주었어요.

 

[블로그]102퍼니처

종종 테이블의 방향을 돌려놓기도 하는데 답답할 때는 시선을 창 쪽에 두면 좋더라고요. 이렇게 배치를 해놓으면 딸아이가 밖을 보며 혼자 놀기도 한답니다.

 

[블로그]102퍼니처

최근엔 거실의 소파를 바꾸었어요. 소파만 바꿔도 느낌이 많이 달라지더라고요.

 

코스트코
코스트코

앤틱한 가구와도 톤이 잘 맞아 만족하고 있어요.

 

 

주방

 

까사미아
빈티지제품

거실 반대편 주방이에요. 한쪽 벽을 포인트 색상으로 어둡게 칠하고 선반 위에 액자와 소품들을 놓아줬어요.

 

빈티지제품

어두운 톤의 벽지위에 포인트를 주려고 컬러가 강한 소품을 선반위에 배치했어요.

 

다이닝 공간과 주방 사이에 아일랜드 식탁을 둬서 공간을 분리시켜줬어요.

 

수납장 밖으로 뭐가 나와있는 걸 싫어하지만, 부엌이라는 특성 때문인지 물건들이 밖에 나오게 되더라고요.

 

빈티지제품

주방 안쪽에 수납공간을 두어 물건들을 최대한 집어넣고, 보이는 공간들은 깔끔하게 만들어줬어요.

 

 

침실

 

ASHLEY

침실은 최대한 아늑하게 구성을 했어요. 남편이 항공사 기장이라 밤낮이 바뀌는 일이 많더라고요. 그래서 언제든 잠자는 것에 지장이 없도록 암막 커튼을 설치했어요.

 

B673 Wesling Dresser 화장대/서랍장(품절)

딸아이의 침대는 베이지 톤의 침대를 두었어요. 혹시 아이가 다칠까 높이가 낮은 걸로 구매했답니다.

 

ASHLEY

아이 침대 바로 옆에는 호텔 느낌의 침대와 조명을 두었어요. 남편이 언제든 편하게 잘 수 있도록 신경을 썼답니다.

 

침대 밑쪽 스탠드 옆에는 암체어를 두어서 가끔 앉아 책을 읽기도 해요.

 

제가 생각하는 저희 집은 가족들이 가장 편안한 공간이었으면 좋겠어요. 집에서 커피 마시는 걸 좋아하는 저에겐 카페 같은 편안한 공간, 밤낮이 자주 바뀌어서 고생하는 남편이 편하게 쉴 수 있는공간, 아이가 신나게 놀 수있는 공간등 가족들의 라이프가 잘 녹아든 그런 집을 가꾸고 싶네요 -!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한샘
로이드 모던 소파테이블
519,000
이케아
SLAHULT 슬레훌트 테이블, 화이트, 달스훌트 자작나무
249,000
한샘
뉴 엘리시아 램프 세트(테이블플로어)
129,000
BOON
스태쉬 다용도 수납함
32,000
미라지가구
U4547-20 Regular Sofa
999,900
illy
Francis Francis X7.1캡슐커피머신
383,780
한샘
아모르 식탁세트 6인용
569,000
한샘
스테디2 패밀리침대 Q
532,470
한샘
뉴 엘리시아 테이블 램프
149,000
한샘
뉴 클림트 플로어램프
74,000
윤경진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