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7 11:55

화이트&우드 인테리어의 정석을 보여주다.
#아파트     #20평대     #네츄럴     #종합시공     #포트폴리오    
보관함738 댓글9

안녕하세요. 오랜 시간 동안 사랑받을 수 있는 디자인을 선호하는 ‘카멜레온 디자인’입니다. 작은 것 하나부터 공사 후의 유지 관리를 더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오늘 ‘집꾸미기’에 소개해드릴 공간은 경기도 광명에 위치한 24평 아파트입니다.

 

(시공 전 도면)

 

광명 현장은 방과 거실, 주방의 각 공간마다 베란다가 넓게 되어있어 확장을 하면서 넓어보이는 효과를 주었어요. 가벽을 설치해 거실과 주방의 공간을 분리해주면서 깔끔하고 정겨운 느낌의 주방을 만들었습니다.

 

(BEFORE 현관)

 

작은 구조의 아파트의 경우 대부분 중문이 없는 구조로 되어있습니다. 중문을 설치할 것인지 많은 고민을 하였는데, 좁은 만큼 탁 트인 공간을 만들고 싶다는 클라이언트의 뜻에 따라 중문을 설치하지 않기로 하였습니다. 현관문을 기준으로 좌측에는 낮은 수납장이, 우측에는 신발장이 배치되어 있었어요.

 

 

부드러운 화이트에 우드를 더하다.

 

제작
제작

좌측에는 낮은 수납 벤치를 제작하여 수납은 물론이고 앉아서 신발을 신을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습니다. 우측 신발장이 있던 곳 또한 하단부를 띄워 신발 정리를 깔끔하게 할 수 있도록 했어요.

 

제작

하부장 뒤로 우드 파티션을 설치해 거실이 현관에서 바로 보이지 않도록 공간을 나누었습니다.

 

 

베란다 확장으로 탁 트인 거실

 

(BEFORE 거실)

 

넓은 베란다 덕분에 확장공사 후 거실이 엄청 넓어졌습니다. 기존에는 블루 톤의 벽지가 어두운 느낌을 뿜고 있었어요.

 

제작
제작

벽이 깔끔한 화이트 컬러로 바뀌면서 화사함은 물론이고 넓어 보이는 효과를 2배로 주고있습니다. 천장에는 시스템에어컨을 설치했어요. 스탠드형 에어컨보다 공간 활용에 편리하기도 하고, 20평 초반대의 공간에서는 스탠드형 에어컨의 위치 때문에 확장공사에 제한이 있기도 합니다. 시스템에어컨을 설치했을 때 이런 단점을 잡아줄 수 있습니다.

 

벽과 천장은 화이트로 마감하고 바닥은 따뜻한 톤의 마루를 시공하여 정갈한 느낌이 나는 거실이에요.

 

미니 LP를 감상할 수 있는 디터람스 제품이 찰떡같이 공간에 녹아들었습니다.

 

제작

확장 전 베란다에 있던 수납공간이에요. 문의 크기도 어중간하고 어딘가 어설픈 공간이었어요. 확장공사 후 이 공간을 어떻게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을지 고민 끝에 매거진 렉형 슬라이딩 도어를 제작하기로 했습니다.

 

슬라이딩 도어를 열면 청소기나 공구 등을 보관하는 창고 공간이에요. 매거진 렉에는 LP 앨범을 진열해 두어 인테리어 효과도 낼 수 있습니다:) 테이블에 앉아 식사도 하고, 책도 읽으며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멋진 홈카페 공간으로 재탄생!

 

 

 

공간이 분리되지 않은 ㅡ자주방

 

거실과 주방의 공간이 분리되어 있지않고, 요리를 할 수 있는 공간이 굉장히 비좁은 모습이에요.

 

 

공간을 분리해주는 ‘가벽의 마법’

 

거실과 주방을 분리하기 위해 가벽을 설치하기로 했어요. 하지만 답답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 프레임 같은 형태의 목공 가벽을 세웠습니다. 요리를 하면서도 거실을 훤~히 볼 수 있어요.

 

가벽의 안쪽으로 주방만의 공간이 완성되었습니다. 싱크대 상부장은 과감하게 없애고, 우드 상부장으로 화이트 주방에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가장 무난한 정사각형 타일로 정갈하고 따뜻한 느낌이 가득하게 만들었어요.

 

뒤쪽으로는 없어진 상부장의 수납을 대신 책임질 그릇장을 두고 위에는 커피 머신을 올려두었습니다. 시스템 선반을 설치하여 주방용품 또는 소품을 올려둘 수 있어요. 가벽 안쪽의 싱크대 하부장에는 전기밥솥을 수납할 수 있도록 하였고요.

 

작은 주방의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냉장고와 김치냉장고는 주방 옆의 베란다에 두고 사용하고 있습니다.

 

 

포근하게 안기고 싶은 침실

 

거실의 따뜻한 톤이 안방에도 그대로 전해졌어요. 안방에는 비밀스러운 공간이 포인트인데요,

 

바로 침대 옆 숨은 공간입니다. 이 공간은 원래 화장대와 수납장을 활용할 수 있도록 만들어져 있었어요.

 

이 집의 포인트에 맞춰 전체를 무늬목으로 마감하고 안쪽에 있던 문을 모두 철거하여 오픈 된 화장대 공간으로 만들었습니다. 문이 없이 오픈 된 공간이지만 벽 안쪽에 쏙 들어가 있어 아늑한 비밀공간 같은 느낌이에요.

 

포인트 조명 하나로 공간을 더욱 아늑하고 환하게 만들어주고 있어요:)

 

화장대 쪽에서 바라본 안방의 모습이에요. 간접조명 덕분에 정갈한 호텔에 온 것 같은 느낌이에요.

 

기존에 가지고 계시던 서랍장도 새로운 공간에 잘 어울리고요.

 

 

화이트로 통일, 깔끔한 드레스룸

 

드레스룸은 깔끔하게 전부 화이트로 통일했습니다. 정면으로 보이는 철제 옷장과

 

제작

기존 붙박이장을 화이트 컬러로 리폼하여 그대로 사용하고, 문 안쪽에 전신 거울을 설치하여 옷을 갈아입고 난 뒤에 확인하고 나갈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서재와 취미생활을 동시에 할 수 있는 공간

 

안방과 드레스룸을 제외한 나머지 방 한 개는 남편분의 취미생활과 개인 용무를 볼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습니다. 침대에 편히 누워 책도 볼 수 있고, TV도 시청할 수 있어요. 쉬는 날이면 여기서 나오지 않을 것 같아요:D

 

컴퓨터 책상 위에는 주방과 같은 시스템 선반을 설치했는데, 그동안 모아온 피규어들로 장식해 주셨습니다.

 

 

화장실에도 숨은 인테리어 포인트!

 

부부 두 분만 사용하시는 화장실이라 자리를 많이 차지하는 욕조를 없앴습니다. 대신! 샤워하는 물이 넘치지 않도록, 샤워 공간은 바닥을 한단 내렸어요. 세면대 앞의 젠다이 높이에 맞게 블랙 라인으로 또 한가지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심플한 블랙&화이트에 포인트가 되어주네요!

 

 

다음에 또 만나요~!

 

이상으로 소개를 마치겠습니다:) 다음에도 좋은 공간을 소개해드리러 찾아올게요!

 

 

BEFORE->AFTER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Louis Poulsen
PH 5 White Classic
1,350,000
무인양품
라탄 직사각형 바스켓 L 뚜껑형
39,000
Haatz
침니 (KCH-60S)
248,000
무토
Grain Lamp_White
215,000
라이크하우스
왕골 냄비받침 -2size [YE]
8,000
7,200 (10%)
레어로우
시스템225 포스트
15,000
레어로우
시스템225 철재선반
38,000
마켓비
BRUG 스탠드/바 행거
4,900
3,900 (20%)
Louis Poulsen
ph 3/2 크롬 팬던트
830,000
Louis Poulsen
Panthella table light
1,310,000
카멜레온디자인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