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6 11:55

체리색 옵션 원룸, 7만원으로 깔끔하게 해결!
#원룸     #10평대     #모던     #1인가구     #셀프인테리어    
보관함112 댓글4

영화 메인투자배급사에서 펀딩일을 하고 있는 4년 차 자취러입니다. 올 해 회사를 이직하면서 회사 근처인 동네로 두 번째 싱글홈을 얻게 되었어요. 저는 ‘밤'이라는 반려견과 함께 살고 있어요.

 

이 집으로 이사오기 전 첫 싱글홈에서는 요리를 한번도 하지 않았어요. 가스레인지 위에, 택배상자들이 차곡차곡 쌓여있을 정도였죠 ㅎㅎ 그래서 이번 집으로 이사올 때 ‘집도 좀 꾸미고 요리도 해 먹어 보자!’ 라는 마음이 있었어요. 지금은 요리도 즐겨하고 예쁜 그릇에 예쁘게 담아 먹는 일이 소소한 취미가 되었어요.

 

 

그토록 찾아헤맨 구조의 집을 만나다

 

(도면)

 

첫 독립 후, 집을 구할 때부터 저는 침실, 주방, 거실이 분리되지 않는 통원룸은 선호하지 않았어요. 그래서 무조건 공간이 분리된 집을 찾았던 것 같아요. 거의 실시간으로 어플을 확인하고 부동산까지 발품팔아 돌아다니며 발견한 이 집은 ‘거실이 있는 분리형 원룸'이에요.

적당한 가격과 위치, 제가 원하는 구조까지.. 정말 운명처럼 찾아 방을 보자마자 계약을 했어요.

 

 

보기 싫은 체리색 붙박이장은 시트지로 깔끔하게

 

(침실 BEFORE)

 

침실을 처음 마주했을 때의 모습이에요. 기본적으로 깔끔한 방이었지만 몰딩 색이 올드한 체리월넛 색상이었어요.

 

(침실 BEFORE)

 

기본 옵션으로 되어 있던 붙박이장과 화장대도 마찬가지였구요. 집순이인 저는 침실이 좀 더 안도감과 힐링이 느껴지는 방이 되길 바랬어요.

제 집이 아니었기 때문에 큰 시공은 어려웠고, 색깔을 어떻게 바꿀 수 있을 지 생각하다가 ‘시트지'를 구입해서 붙이기로 했어요.

 

붙박이장과 몰딩 등 붙이고자 하는 곳의 사이즈를 직접 재서 치수에 맞게 화이트색 시트지를 주문했어요.  시트지 구입에는 대략 7만원 정도가 들었던 것 같아요.

 

침대가 있는 벽, 안쪽으로 패여 있던 몰딩은 사실 TV를 놓는 공간이었어요. 저는 침실에 TV를 두지 않을 생각이어서 대리석 시트지를 붙였어요. 혹여나 대리석 무늬 시트지가 안 어울릴까봐 엄청 고민하고 걱정했는데 막상 붙이고 나니 뜻밖의 포인트가 되어 주어서 만족스러워요.

 

 

셀프로 시트지 붙이기, 어렵지 않아요

 

저는 한 번에 다 붙이지 않고 쉬엄쉬엄 시간 날 때 하나씩 붙였어요. 그래서 모두 완성하는데 1-2주 정도 소요됐어요. 시트지를 붙이는 건 사실 그냥 단순 노동이기 때문에 크게 힘들진 않아요. 소소한 팁을 한 가지 드린다면, 꼭 ‘밀대’를 가지고 밀면서 붙여야 한다는 거예요!

 

그래야 기포가 발생하지 않아요. 만약 기포가 생긴다면 살짝 칼집을 내서 밀대로 밀어주세요. 기포는 감쪽같이 사라지고 깔끔하게 완성할 수 있답니다.

 

 

BEFORE & AFTER 

 

 

 

온전한 휴식의 공간, 침실

 

화이트& 대리석 시트지로 깔끔하게 완성된 침실이에요. 방의 전체적인 색깔과 맞게 협탁도 화이트색으로 선택했어요.

 

벽지와 몰딩이 자칫 차가워 보일 수 있는 화이트 컬러이지만 노란 스탠드 조명이 분위기를 좀 더 부드럽게 해주는 것 같아요.

 

침구와 암막커튼 등 패브릭은 모두 다크한 컬러로 맞춰주었어요. 집순이+침대거머리인 제가 가장 편안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이요.

 

침대 발 밑에는 서랍장을 두었어요. 전체적인 톤앤매너를 맞추기 위해 화이트색 가구를 구매했어요.

 

침대에 누워서 보이는 서랍장 위 액자와 디퓨저가 힐링이 되기도 해요 ㅎㅎ

 

 

집순이의 생활을 책임져주는 거실

 

다음은 제가 직접 요리한 음식도 먹고 TV로 영화도 보는 거실 공간이에요. 집에 TV가 있는 걸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쭉 없이 지냈는데, 남자친구가 못 참겠다며..ㅎㅎ 생일 선물로 사줬습니다.

 

소파도 선물 받은 것 중 하나예요. 제가 처음 독립했을 때 형부가 사줬던 가구인데, 아직도 쿠션이 빵빵해서 잘 쓰고 있습니다.

 

소파 앞 테이블은 접이식 테이블로, 공간 활용에 탁월해요. 깔끔한 디자인의 테이블이어서 인테리어로도 좋고 2인에서 최대 6인까지 사용 가능한 테이블이여서 활용도가 높아요.

 

친구들이나 남자친구를 초대해서 홈파티를 열 때 제격인 테이블이에요.! 요리에 조금씩 취미를 붙이고 있는 저에게 큰 테이블을 갖고 싶게 하는 욕구를 조금이나마 채워주고 있네요 :)

 

 

오로지 '나'를 위해서 선택한 '집꾸미기'

 

저에게 집이란 돌아갈 곳이 있다는 소속감을 느끼게 해주는 공간이자 제 자신을 그대로 드러낼 수 있는 세상에서 제일 편한 공간이에요. 너무 힘든 날, 침대에 누워서 방을 둘러보면 ‘꾸미고 살길 잘했구나’ 하는 힐링감을 느껴요.

 

그래서 앞으로 결혼을 하든 새로운 공간으로 이사를 가든 세상에서 저에게 가장 편한 곳, 안도감과 힐링을 주는 공간으로 집을 꾸미고 싶어요!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이누데코
단색시트지 무광화이트/백색 1701
1,100
올루미
오로라 스탠드
25,500
Bestsleep
M5 골든메달리스트 매트리스
400,000
먼데이하우스
순수 원목 사이드테이블
55,000
21,900 (60%)
시트몰이
무광 대리석시트지 마블 화이트 그레이
2,060
리앤룸
솔리드암막커튼중형 1장
21,900
17,900 (18%)
로쏘
모듀사 와이드 서랍장 3단
110,830
프리즘
프리즘TV PTI400DF
203,000
마켓비
OLVIA 접이식테이블
84,000
74,000 (12%)
보니애가구
패브릭 3인 베스트소파 누디 방수패브릭원단
239,000
mine284800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