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1.05 06:13

내 방 만큼은 내 스타일로! 모노톤의 미학을 살린 인테리어
#원룸     #10평미만     #유니크     #1인가구    
보관함3686 댓글26

제 방 만큼은 원하는 스타일로 꾸미고 싶은 마음에, 평소에 분위기 좋은 카페나 레스토랑에 갈 때 하나하나 기억해 놓은 인테리어 아이디어들을 적용해보면서 셀프 인테리어 해봤습니다 :) 

 

새로 이사를 가게 되면서 제 방을 꾸밀 기회가 생겨, 셀프 인테리어에 도전하게 되었어요.

 

바닥 시공은 마친 제 방이에요. 이사를 온 집은 31평 정도, 그리고 제 방은 8평 남짓한 사이즈랍니다.

 

가구들을 하나하나 배치해서~

 

완성된 제 방의 전체적인 모습입니다.

스타일은 '북유럽 + 모던'을 생각하며 꾸몄고, 시크한 느낌을 더하기 위해서 색상은 블랙, 화이트, 그레이로 제한하였습니다.

 

한쪽 벽면에는 큰 책장을 두었어요.

 

처음 들고 왔을 때는 이걸 어떻게 다 조립하나 막막했는데, 제 방에 수납공간을 늘려주는 유용한 가구입니다. 그리고 책장을 이렇게 깔끔하게 정리하고 나면 기분이 좋아요 ㅎㅎ

 

옆으로는 책상을 두었는데요, 비포사진에서 보셨던 철제 책상입니다. 책상유리 아래 대리석 프린트의 종이를 깔아서 리폼아닌 리폼을 해본건데, 맘에 드네요 ㅎㅎ

 

책상 위에는 스탠드와 캔들홀더, 그리고 클래식한 디자인의 알람시계를 올려두었습니다.

 

그리고 책상 위쪽 벽에 모니터를 달아서 TV처럼 사용하고 있습니다. 전선들은 소품샵에서 발견한 귀여운 새싹 케이블 타이로 깔끔하게 묶어두었어요 :)

 

창가는 다스베이더와 스톰트루퍼가 든든하게 지켜주고 있습니다.

 

여긴 책장 맞은편이에요. 심플한 디자인의 침대를 두었고 벽에는 포인트가 되어주는 팝아트 액자를 걸어두었습니다.

 

이건 이번에 새로 장만한 겨울용 침구로 바꿔준 모습인데요.

 

패턴도 예쁘고 가격도 착한 이불커버라 제 마음에 쏘~~옥 듭니다.

 

활용하기 애매한 벽과 벽 사이 공간에는 캐비닛 옷장을 두었어요.

 

방의 구색을 원하는 데로 맞추기 위해서 완성하는데 두 달은 걸린 것 같네요. 그래도 인테리어를 다 끝내놓으니 뿌듯합니다 :)

그럼 제일 최근의 제 방 모습을 보여드리며 마무리하겠습니다!

 

Q. Willcompany 님에게 집꾸미기의 의미는?

"저에게 집꾸미기란, 나를 표현하는 하나의 수단인 것 같습니다."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이케아
ALANG 알렝 플로어스탠드, 니켈 도금, 화이트
69,900
이케아
KLIMPEN 클림펜 테이블, 라이트그레이 그레이
309,000
이케아
TJENA 셰나 수납상자+뚜껑, 블랙
6,900
이케아
KALLAX 선반유닛 (147x147 cm)
284,360
255,610 (10%)
이케아
TJENA 셰나 파일꽂이, 블랙
3,900
이케아
KALLAX 칼락스 인서트+서랍2, 화이트
25,000
이케아
KALLAX 칼락스 도어식인서트, 화이트
15,000
지오인포테크
스타워즈 스톰트루퍼 31인치
53,590
지오인포테크
스타워즈 다스베이더 31인치
53,360
이케아
AROD 아뢰드 작업등, 앤트러싸이트
59,900
willcompany 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