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1.13 06:52

화이트 & 우드 하우스 단란한 가정의 행복한 집꾸미기

#아파트     #30평대     #네츄럴     #아이있는집    
보관함1506 댓글16

화이트와 우드가 잘 어우러진 멋진 집을 꿈꾸며 꾸며보았어요. 가정적인 남편, 사랑스런 두 딸들과 귀엽고 예쁜 강아지가 함께하는 행복한 집이에요~^^

*시공 - 까사인테리어 (강릉)

 

 

먼저 매매 당시 현관의 모습인데요.
조금 오래되었지만, 교육환경 및 생활환경이 너무 좋아서 이사하기로 했습니다^^

 

 

화이트와 우드를 주 컨셉으로 전체 리모델링해서 입주했어요^^ 현관에는 이렇게 3연동 슬라이드 중문을 설치했습니다~ 유리는 망입으로 시공해서 세련된 느낌을 주었어요.

*3연동도어 가격 - 150만원

 

 

벽면도 화이트로 시공했구요~ 집 전체 바닥은 밝은색의 헤링본 느낌이 나는 장판을 깔아서 벽면과 동떨어진 느낌이 들지 않도록 했어요~ 천장에는 멋진 조명을 설치하여 포인트를 주었습니다^^

*헤링본장판 - LG하우시스

 

 

 

거실 한쪽 벽에는 소파를 놓고 바닥에 살포시 러그를 깔아놓았어요~ 소파 옆에는 우리 집 귀염둥이 강아지 쿠키의 공간도 마련해두었습니다~ 보면대를 이젤처럼 활용하여 그림도 얹어놓았어요^^

 

 

최근에는 소파 뒤쪽 벽면과 에어컨에 패브릭 포스터를 붙여놓았습니다^^

*패브릭 포스터 - 디큐컴퍼니 (다이소)

 

 

소파 역시 최근에 장만한 것인데요~ 패브릭 소파 같죠? 하지만 가죽소파예요~ 패브릭 같아 보이는 점이 마음에 들어서 구입했어요^^ 뭐가 묻어도 슥~ 닦으면 끝!

 

 

거실의 가구는 거의 우드소재로 선택했어요~

소파 앞에는 작은 테이블을 놓고, 소파 맞은편 벽에는 거실장을 놓았습니다. 거실장 오른쪽에는 스툴을 놓고 그 위에 화분을 얹어 데코했어요~

 

 

남향집이라서 베란다 너머로 하루종일 해가 잘 들어요~

 

 

베란다 문은 포켓도어로 설치했습니다. (약 250만원) 우리 집 인테리어의 야심작이라고 할 수 있답니다~ 겨울철 난방 효과도 좋고, 디자인도 예뻐서 인테리어효과 짱! 다들 부러워하는 아이템이지요~

 

 

베란다 안쪽에는 티타임을 즐길 수 있도록 우드 테이블을 마련해두었어요. 지금은 추워서 자주 베란다에 있지는 못하지만, 따뜻한 날에 커피 한잔 하면 운치 있고 정말 좋아요^^

 

 

베란다 정면 바닥은 집 내부와 마찬가지로 헤링본 장판으로 깔아두었구요. 베란다 안쪽 바닥은 타일을 그대로 두어서 빨래를 건조하는 공간으로 활용하고 있어요^^

 

 

뒷베란다도 잠깐 보여드릴게요.
이곳에 세탁기와 전자렌지 등을 놓고 다용도실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요즘은 포켓도어를 거의 닫아놓고 지내지만, 도어 사이의 망입유리로 햇살이 잘 들어서 전혀 답답하지 않아요^^ 베란다 앞에 따로 커튼을 설치하지 않아도 돼서 더욱 좋답니다.

 

 

가끔씩 거실을 넓게 사용하고 싶을 땐, 소파 앞에 배치하였던 우드 테이블을 거실장 옆으로 배치해놓기도 해요. 한 소재로 가구를 통일하면 상황에 맞게 가구 배치를 바꾸어 놓아도 잘 어울려서 좋은 것 같아요~

 

 

시계도 우드소재로 통일~ㅎㅎ
시계 옆에는 검은색 틀의 액자로 데코해보았어요^^

 

 


다음으로 주방을 소개해드릴게요~^^

 

주방을 공개하기 전에 리모델링 전 사진부터 보여드릴게요. 바닥과 상·하부장이 모두 칙칙한 톤으로 마감되어있었어요.

 

 

짠~!! 순백의 주방이 탄생했어요~!
음식하다가 튈까봐 걱정도 됐지만, 슥~ 닦으면 다시 깨끗해져서 좋아요. 발매트는 별이 총총~ 박혀있는 것으로 선택했어요^^

 

 

다이닝 테이블과 벽면에 길게 설치한 수납장은 우드로 마련했습니다. 역시 화이트와 우드의 조화는 진리인 것 같네요^^

 

 

우측에 있는 수납장 위에는 티슈케이스와 시계 등으로 꾸며보았어요. 패브릭으로 만든 소품은 제가 직접 미싱질해서 만든 것이랍니다~^^

 

 

우측에 있는 수납장 위에는 티슈케이스와 시계 등으로 꾸며보았어요. 패브릭으로 만든 소품은 제가 직접 미싱질해서 만든 것이랍니다~^^

 

 

다음은 우리 부부의 침실을 보여드리도록 할게요~ 지금 보시는 곳은 침실 앞에 있는 벽면인데요. 벽난로 스타일의 콘솔을 두었어요^^

*벽난로 콘솔 - 단종

 

 

리모델링 하기 전 이곳은 누런 장판으로 되어있었구요. 창문에는 올드한 패턴의 시트지가 떡~ 하고 붙어있었죠.

 

 

지금은 화사하게 바뀌었어요.
오른쪽에는 붙박이장을 달아서 많은 옷가지를 깔끔하게 수납하고 있습니다. 침대에서는 다정다감한 남편과 함께 누워서 영화도 보고~ 음악도 듣고 편하게 휴식을 즐긴답니다.

 

 

침대 헤드 뒤에는 커다란 유리창이 있어서 기분 좋게 잠에서 깰 수 있어요^^ 커튼 사이로 비치는 햇빛이 정말 예쁘답니다. 이렇게 바라보고 있노라면 저절로 힐링이~

*침구 - 한스데코 (단종)

 

 

침대 옆에는 프렌치 스타일의 화이트 콘솔을 두었어요. 콘솔 안에 화장품등을 넣고 화장대 겸 수납장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콘솔 - 씨씨브랜드 (단종)

 

 

침실 문 바로 옆에는 작은 벽걸이 TV를 설치해두었어요. TV 전선은 쫄대로 마감해서 최대한 깔끔하게 가려주었습니다.

*침구 - 한스데코 (단종)

 

 

아래쪽에는 우드 수납장을 놓고 소품들로 소소한 데코를 해보았어요~^^

 

 

침실 화장실은 화이트 타일로 기본 시공하고, 블랙 수납장을 달아서 포인트를 주었어요^^ 세련된 느낌이 들어서 맘에 들어요. 욕실 시공비는 200만원 정도 들었습니다.

 

 

화장실 보여드리는 김에 거실 화장실도 잠깐 보여드려요~ 온 가족이 사용하는 곳이라서 따로 복잡하게 꾸며놓지는 않았습니다. 거실 화장실도 200만원 정도 들었네요.

 

 

다음은 서재 방을 보여드릴게요~!

서재는 부족한 수납을 해결할 수 있도록 붙박이장을 설치해놓았어요~ 화이트 옷장 옆에는 작은 철제 서랍장을 두어서 이것저것 보관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남편이 개인 작업을 하기도 하구요~ 가끔은 게임도 해요 ㅎㅎ 아이들 숙제를 봐주기도 한답니다^^

*책상 - 데코라인 (단종)

 

 

우리 초등생인 두 딸의 방도 살짝 보여드리도록 할게요^^ 베란다와 이어진 작은 방이었는데요. 크게 구조 공사는 하지 않고, 베란다 공간의 수납장을 잘 활용할 수 있도록 했어요^^

 

 

꽃 모양이 들어간 침대와 화이트 책상을 첫째, 둘째 딸 방에 똑같이 배치해주었어요~!! 한쪽 방은 핑크로~

*침대 - 동네가구점 (단종)

 

 

다른 쪽 방은 블루 컬러로 ㅎㅎ
딸아이만 둘이라 꽤나 정리하며 지내고 있답니다ㅎㅎ

*침대 - 동네가구점 (단종)

 

 

약간 고생하긴 했지만, 제가 원하던 집이 탄생해서 행복한 날을 보내고 있답니다! 저희 집 리모델링 비용은 대략 위와 같이 들었구요~

 

 

마지막으로 귀염둥이 쿠키를 보여드리며 저희 집 소개를 마치도록 할게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바이빔
윈디8등 직부 (화이트)
238,000
한샘
프라페 가죽소파 3인
560,000
디큐컴퍼니
패브릭 인테리어 포스터 24종
7,300
데코라인
니즈 1400 거실장
94,090
시스디자인
메티 106 소파테이블
139,000
한일카페트
터치미 러그 사각&원형 7종
17,800
리벤스
원목스툴의자
19,800
리바트이즈마인
바닐라 싱글즈 다용도 테이블
139,800
리바트이즈마인
바닐라 싱글즈 다용도 벤치
113,530
한샘
내추럴 라탄바구니_중
13,500
푸르름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