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25 01:43

직접 그린 그림들이 가득한 갤러리 같은 집
#아파트     #30평대     #네츄럴     #신혼부부    
보관함1502 댓글12

안녕하세요? 그림 그리는 일을 하고 있는 Rena입니다. 결혼 4년 차이고, 고양이 2마리와 함께 살고 있답니다. 그림 그리는 일을 하고 있는 만큼 그림과 액자가 많은 집이랍니다.

 

 

처음 소개 드릴 곳은 거실입니다. 새 아파트라 별도의 시공은 하지 않았어요. 일할 때를 제외하고는 집밖을 잘 안 나가는 집순이라, 많은 시간을 집에서 보내고 있어요. 그만큼 저에게는 집이 중요한 공간입니다.

 

 

그림을 그리는 작업 책상에 앉으면 보이는 거실 모습입니다. 음악도 듣고, 밥도 먹고~ 대부분의 시간을 거실에서 보내고 있답니다.

 

 

주방에 있던 식탁을 거실 메인 창가에 배치했습니다. 높은 층에 살고 있어 창밖 풍경을 보며 식사를 할 수 있어 기분이 좋아요^^

*의자 - 신당가구거리

 

 

거실에 있는 선반의 모습입니다. 제가 그림 그리는 일을 하고 있어 집안 곳곳에 그림과 액자가 많아요.

 

 

제가 그린 그림들이 대부분이에요^^

 

 

가구나 소품을 재배치하면서 집 분위기를 자주 바꿔줘요. 남편이 적극적으로 잘 도와줘서 가구 위치도 팍팍 바꿔가며 살고 있답니다 :)

 

 

거실에서 주방 쪽으로 바라본 모습입니다. 식탁이 빠진 주방공간은 소품이나 화분을 배치하여 깔끔하게 사용하고 있어요.

*펜던트조명 - 어반아웃피터스

 

 

주방의 조리대 모습입니다. 조리도구들을 후드에 붙여서 정리했어요. 조리도구 손잡이 끝에 자석이 내장되어 있어 자석이 있는 곳이면 탈 부착할 수 있어 편리하게 사용하고 있어요.

 

 

냉장고 옆 빈 공간에는 잡동사니들을 수납하고 있는데요. 커튼을 설치해서 깔끔하게 가려주었어요.

 

 

다음은 침실입니다. 잠자리가 예민한 편이라 최대한 편안한 분위기를 추구하고 있어요.

 

 

침대는 프레임 없이 매트리스로만 낮게 사용하고 있는데 코지한 느낌이 들어 좋아요.

 

 

침대뿐만 아니라 벽 선반도 낮게 사용하고 있어요.

 

 

선반 주위로 아기자기한 소품들을 배치했어요.

 

 

벽 한 쪽에 액자를 일렬로 정리해 걸어두고, 핑크색 도트무늬 쿠션과 방석을 함께 두었어요.

 

 

나른한 오후에 포근한 침대에서 찍은 사진이에요~

 

 

침대 맞은편입니다. 알로카리아라는 식물과 여러 소품들을 같이 배치했어요. 그림, 침구, 러그, 그리고 소품들을 계절이나 그때그때의 기분에 맞춰가며 자주 바꿔주고 있답니다~

 

 

마지막으로 TV가 보고 싶을 때 찾는 방이에요~ 자전거를 타거나, 푹신한 의자에 앉아서 TV를 봐요^^

 

 

홈 스타일링을 할 때 다른 자료를 참고하기도 하지만, 그대로 따라 하기보다는 저 다운 집을 만들며 살고자 노력해요. 저의 생활방식이나 좋아하는 스타일에 맞게 가꾸면서 살아가고 있어요^^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럭스디자인
반탐 패브릭 소파 2인 사이엔 13
399,000
Flensted Mobiles
Flowing Rhythm Red / Black
55,000
매스티지데코
레트로 테이블캐비넷(중)
223,000
이케아
DOCKSTA 독스타 테이블, 화이트
249,000
조지넬슨
George Nelson 1820WALNUT
101,750
토요토미
옴니 230 대류식난로
412,000
이케아
RANARP 라나르프 벽부착/집게형스폿조명, 오프화이트
39,900
이케아
EKBY JARPEN 에크뷔 예르펜 / EKBY STODIS 에크뷔 스퇴디스
12,900
이케아
BEKVAM 스텝스툴(사시나무)
29,000
25,940 (11%)
블루밍빌
Shelves round, veneer
200,470
Rena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