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실
5년 전, 이사와서 처음으로 한껏 제 취향으로 꾸몄었어요. 밤에 코튼볼 조명 켜면 얼마나 갬성이 터졌는지 몰라요✨ 이제는 아래층 책상을 쓸 일도 없고, 위층 침대는 귀찮아서 안 올라가요. 바뀐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가구부터 새로이 찾으려 해요. 처음으로 ‘나만의 공간’을 고민하던 설렘과 기대를 다시 느낄 수 있을 것 같아요.
#벙커침대
1
storagebox
0
공유하기
1
0
0
2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비슷한 이야기

23년1월까지군인
김돼화
새벽입니다
주니하우스
주니하우스
LIG00
배추맴
주니하우스
주니하우스
주니하우스
주니하우스
집순이입니다아
집꾸686963
퍼즐3000피스
오우쒜엣
독사과님
독사과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