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08:55

취향대로 꾸며본 두 번째 신혼집
#아파트     #20평대     #내추럴     #신혼부부    
보관함231 댓글13

안녕하세요. 6년 연애 후 결혼한 지 3년차 된, 한 남자의 아내 전은영입니다. 결혼을 하면서 신랑의 직장때문에 세종시에 내려와 살고 있어요. 첫 번째 신혼집을 떠나 작년 9월에 이사 온 두번째 보금자리예요.

 

좋아하는 것들로 채우면서 온전한 쉼터가 되어주는 저희 부부의 집. 지금부터 소개해드릴게요!

 

 

 

저희 집 구조입니다. 방 3개에 화장실 2개로 이루어진 포베이(4bay) 구조의 아파트예요. 평수 대비 실제로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이 크게 나왔고, 손볼 것 없이 깨끗한 바탕을 가진 집이었어요. 그래서 시공 없이 소품들로만 집을 꾸몄습니다.


*포베이(4bay) :  bay는 기둥과 기둥사이 공간 중 햇빛이 들어오는 공간을 말해요.
포베이(4bay) 구조는 거실+방 3개가 같은 방면에 위치해 4곳 모두 채광이 좋은 구조를 의미합니다.

 

 

 

밝은 햇살이 맞아주는 거실

어서 오세요. 저희 집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제일 먼저 소개해드릴 공간은 해가 아주 잘 들어오는 저희 집 거실이에요. 결혼 전엔 잘 몰랐는데 결혼 후 우리의 공간이 생기고 나니 햇빛의 중요함을 알겠더라구요.

 

 

 

리폼
가구단지

그래서 온전히 햇빛을 만끽하고 싶을 땐 이렇게 창가에 테이블을 두고 남편과 도란도란 이야기를 하기도 해요. 별거 아닌 일상이지만 이렇게 남편과 앉아서 이야기를 하다 보면 문득 행복해진답니다. 신혼이라 그런걸까요?ㅎㅎ💗

 

 

 

 

아내의 취향이 잔뜩 묻은, 둘만의 홈카페

사월의 집

지금 거실 한쪽에는 저의 취향이 반영된 홈카페가 있어요.

 

 

 

거실 겸 홈카페 수납장을 두고,

 

 

 

사월의 집

그 옆으론 동그란 원형 식탁을 두어서 제가 생각하던 홈카페의 모습을 만들어갔죠. 지금은 부엌의 식탁보다 더 많은 음식을 여기서 먹게 되는 것 같아요ㅎㅎ

 

 

 

쉬는 날 남편과 브런치를 먹기도 하고, 티타임을 가지기도 하는 애정하는 공간이랍니다.

 

 


 

예쁜 요리가 만들어지는 정돈된 주방

리폼
가구단지

그 맞은편으로는 주방이 있습니다. 요리하는 걸 좋아해 많은 시간을 주방에서 보내곤해요.

 

 

 

누가 주부 아니랄까 봐 주방이 어수선하면 그렇게나 심란하더라구요ㅎㅎ 최대한 깔끔하게 유지하려 노력 중입니다. 

 

 

 

주방 옆 펜트리 공간에는 이렇게 챡챡! 정리되어 있어요.

 

 

 

가끔 날 잡고 냉장고도 이렇게 각 세워 정리해두기도 해요. 정리를 마치고 나면 그렇게 쾌감이 들 수 없답니다ㅎㅎ 요리할 때도 훨씬 수월하고요! 평소 부지런한 성격은 못해도 최대한 깔끔히 유지하려고 노력중이랍니다.

 

 

 

 

거실과 햇빛을 나눠쓰는 편안한 침실

저희 부부의 휴식을 위한 침실이에요. 원래는 침대 헤드가 있었지만 이사오면서 분위기를 바꿔보고 싶어 헤드를 제거하고 사용중이에요. 

 

 

 

포베이 형태라 침실에도 이렇게 햇빛이 훤히 들어와요. 햇살이 주는 따뜻한 그 느낌을 놓치기 싫어서 샤랄라한 쉬폰 커튼을 달아주었습니다. 주말 아침의 단잠을 깨우기도 하지만 아직은 눈부신 아침을 만끽하고 있어요.

 

 

 

저는 '화이트'를 참 좋아해요. 이 집이 마음에 들었던 이유 중에 하나이기도 하구요. 그래서 침구도 역시 화이트를 고집 중이랍니다. 손이 가지만 덕분에 좀 더 부지런히 정리하는 습관이 생긴 것 같아요.

 

그래도 계절이 바뀔 때나, 포인트를 주고 싶을 땐 서브 베개로 분위기를 바꿔보는 중이에요. 

 

 

 

까사미아

침대 맞은편으로는 서랍장 겸 화장대로 쓰고 있는 가구가 있어요. 이전 집에는 화장대가 옵션으로 있었는데 이번 집은 화장대가 따로 없었어요. 화장대를 사야 하나 고민하다가 화장품이 너저분하게 나와있는 것도 싫고 이것저것 수납도 생각해 차라리 서랍장을 구입하는게 낫겠다 싶었죠.

 

 

 

화장을 할 땐 이렇게 거울을 올려서 사용해요. 덕분에 화장하는 데 불편함은 전혀 없답니다.

 

 

 

또 서랍장 위로는 아기자기한 소품들을 올려두었어요. 이렇게 해놓으니까 이 느낌을 유지하고 싶어서라도 더 깔끔하게 지내려 노력하는 것 같아요.

 

 

 

 

분위기 연출엔 소품만한 게 없죠.

저희집 곳곳에는 저의 취향이 묻은 소품들이 많아요. 인테리어를 하면서 소품이 주는 매력을 알아버렸거든요. 크게 돈을 들이지 않아도, 같은 제품이여도 어떻게 배치하느냐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주더라구요.

 

 

 

그래서 저희 집엔 저의 취향이 듬뿍 담긴 화이트&우드 톤의 다양한 소품들로 채워지고 있답니다. 

 

 

 

반려 식물도 많이 키우고 있어요. 친정 엄마가 예전부터 식물을 좋아하셨는데 저도 점점 엄마를 닮아가는지 식물 키우는 게 좋더라구요. 인테리어 포인트 역할도 톡톡히 해주고 있답니다.

 

 

 

 

여전히 진행중인 우리의 집꾸미기

좋아하는 것들로 채우고 공간을 가꿀수록 집에 대한 애정이 더 강해지는 것 같아요🙂 두 번째 신혼집으로 이사온 지 8개월 정도 된 지금 여전히 저희의 집 꾸미기는 진행형이에요. 저희 부부에게 최고의 쉼터인 만큼 더 따뜻하고 안락한 우리만의 집을 꾸미고 싶어요. 채우기 위해 때로는 비우기도 하면서 말이죠 (부디ㅎㅎ)

 

지금까지 저희 집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에 또 놀러 오세요:)

 

이 집에 사용된 가구 더보기
아이엔지가구
알렉스 수납장 발리오크
259,000
한일카페트
슈프림 샤기 카페트
152,900
이케아
FROSTA 스툴
20,160
18,140 (10%)
블랑드라팡
오메가 테이블
220,000
마켓비
PASAR 사각스툴 43 라탄 CR0024
79,900
59,900 (25%)
마켓비
CAMPANA 단스탠드 E14 KS1823T
8,900
8,400 (6%)
아이엔지가구
알렉스 3단 화장대 발리오크 골드거울
399,000
카라멜샵
내츄럴 다이아 마크라메 월행잉
23,000
마켓비
BELY 해초 바구니
22,900
12,400 (46%)
웜테이블
어라운드 다용도 매트
20,000
전은영님
댓글을 달아주세요!!
등록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