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10 13:55

이젠 직장인이니까. 취향을 모두 모은 1.5룸
#빌라     #10평미만     #모던     #화이트    
보관함72 댓글1

@leehome 님의 자기소개

 

일과 취향

 

이커머스 회사에서 프로덕트 디자인을 맡고 있는 Lee입니다. 고객분들이 쇼핑을 하실 때 어떤 화면을 더 편하게 느끼고, 직관적으로 보일지 고민하고 그려요.

개인적인 이야기를 해보자면, 전 음악과 여행, 집꾸미기를 사랑해요. 요즘 취미는 LP 수집으로, 제 삶의 일부인 '음악'을 턴테이블로 감상하는 순간에 빠져있어요. 하지만 갖고 싶은 LP가 많이 남아 고통스럽기도 하답니다.

 

 

 

인테리어 컨셉

 

직장인이 되면서

 

지금 집은 8평 정도 되는 1.5룸이에요. 이전 집에서 전세 계약이 끝날 때쯤 새로 이사 갈 집을 찾고 있었는데, 서울에서는 집을 구하기가 참 어렵더라고요. 그러다가 청년 대출을 받아서 구한 집이 바로 이곳이에요. 

인테리어 컨셉은 한 마디로 설명하긴 어려워요. 알록달록? 힙하다? 혹은, 기분에 따라 막 바뀐다? 이제는 직장인이 되었으니 집에 취향을 모두 담아 꾸미고 싶은데 그러다 보니 컨셉이 광범위해지더라고요. 비비드한 소품, 모듈의 서늘한 느낌, 힙한 소품에 LP까지. 딱 정의할 순 없지만, 분명한 건 대학생이었던 이전에 비해 좀 더 '자아실현'에 가까운 인테리어를 하고 있다는 거예요. 직장인으로서요!

 

 

 

 

시공 내역

 

우드를 '화이트 톤'으로

 

2명의 룸메이트와 살다가, 처음으로 혼자 살게 된 집. 이곳은 나름 신축에, 작지만 방이 구분되어 있는 곳이었어요. 거실엔 큰 창으로 햇살이 강렬히 들어오고, 방의 크기도 나름 널찍했죠. 하지만 문제는 벽지와 바닥이었어요. 산뜻한 회색 벽지에 살짝 밝은듯한 나무 장판은 도무지 마음에 들지 않더라고요. 

 

벽지 : 10만 원
데코 타일 : 16만 원
몰딩 페인트 : 4만 원

 

그래서 저는 이곳을 40만 원으로 모두 갈아엎었어요. 모두 셀프로요! 어려운 경험이었지만 가성비 있게 새로운 느낌의 보금자리를 만들 수 있었고 아주 만족하고 있어요. 신축이었던 집이 더욱 신축스러워졌거든요.
 

 

 

 

재택근무러의 집꾸미기

 

오피스, 카페가 되는 거실

 

저는 집을 꾸미면서 '재택근무'를 자주 하는 것을 고려해서 최대한 다양한 생활을 담을 수 있도록 했어요. 큰 책상도 구비하고, 어울리는 의자도 사서 창가에 배치했더니 집이 좀 더 업무공간처럼 변했죠. 

책상은 창가 앞으로! 때에 따라 가로, 세로 유동적으로 바꾸어가며 사용해요. 집중이 잘 되는 배치를 찾는 것도 거실 꾸미기 속 하나의 재미가 되더라고요.


 

 

가장 추천하는 아이템

 

레어로우의 스탠딩 선반

 

거실에서, 아니 모든 아이템 중에서 제가 가장 추천하고 싶은 건 '레어로우 스탠딩 선반'이에요. 선반이 그 자체로 멋스러운데, 소품을 이리저리 바꾸며 그때그때 스타일링을 할 수도 있거든요. 벽 타공을 피하기 위해서 '스탠딩 형'으로 구매했는데, 아래에 수납장이 있어 안에 잡동사니를 수납할 수도 있어요. LP 판이나, 캔들, 화병 등 무엇이든 잘 어울리니 '취향을 표현하기 좋은 가구'라고 생각해요.

 

 

 

 

여러 가지 조명

 

네시노, 오르스티드, 파도

 

저는 밤에도 거실등을 켜지 않고 스탠드나 간접 조명으로만 생활해요. 지금까지 모은 것들 중 가장 잘 쓰고 있는 건 3가지. 바로 아르테미데의 네시노 램프와 이케아의 오르스티드, 파도인데요. 각각 다른 모양에, 다른 색감인데 모두 공간을 특별하게 만들어주는 것 같아 애용한답니다. 거실이 더 모던해지는 느낌이랄까요?

 

 

나만의 휴식처, 침실

 

다양한 휴식의 모습

 

여긴 침실이에요. 제가 업무를 보다가 들어와서 쉬는 곳이죠. 휴식의 모습은 다양해요. 피아노를 치고, TV도 보고, 또 숙면을 취하기도 하죠.

이 방은 그리 작은 편은 아니지만 최대한 개방감 있게 쓰고 싶어서 침대는 저상형으로 골랐어요. 우드 톤 프레임을 사용해 분위기가 자칫 둔탁할 수 있었는데, 모듈의 투명함을 더했더니 더 힙한 느낌이 나요.
 

 

 

 

침실의 봄

 

포토제니아굿즈의 베딩

 

그렇게 침실은 한동안 그대로였다가, 변화가 생겼어요. 최근에 베딩을 바꿨기 때문인데요. SNS에서 인기가 많은 '포토제니아굿즈'의 푸른 자연이 그려진 커버를 새로 씌웠는데 이렇게 마음에 들 수 있는 건가요. 프린팅 패브릭은 처음인데 너무 예쁘고, 이불에 몸이 닿는 면은 부드러운 재질로 되어 있어 사용감도 좋아요. 침실 분위기를 바꾸고 싶은 분들께 추천드린답니다.

 

 

 

 

집들이를 마치며

 

여러 집을 참고해 보세요

 

지금까지 저희 집을 소개했는데 모두 재미있게 보셨을까요? 곳곳을 둘러보며 '이런 집을 꾸며보고 싶다'는 생각을 한 번이라도 하셨다면 정말 즐거울 것 같네요. 집들이를 마치며 드리고 싶은 이야기는 '다른 집을 참고하면 할수록 좋다'는 거예요. 저는 스타일링 전에 여러 집을 구경하며 새로운 가구도 알아가고, 이렇게 스타일링할 수 있구나를 배웠거든요.

그럼 저의 집들이도 자그마한 도움이 되었길 바라며 글을 마쳐요. 모두 즐거운 집꾸미기 생활하세요!


 


 

이 집에 사용된 상품 모아보기
일리
[리퍼] 캡슐 커피머신 Y3.3 - 화이트
150,000
나누벨
아르테 3단 대형 멀티 낮은 선반 모듈 수납장 투명
289,900
147,000 (49%)
30sense
파이프 프레임 데스크 30/101 (화이트/블랙)
380,000
아르테미데
[해외] 아르떼미데 네시노 테이블램프 조명 오렌지/화이트
245,000
175,000 (29%)
심플먼트
이지케어 워셔블 헤링본 사이잘 자가드 사계절 러그
79,000
27,900 (65%)
두닷
밀라노 1500 북선반 (5종 택1)
214,000
129,000 (40%)
코콘
에브리데이 코튼 매트리스커버 12colors
98,000
누베스
[맞춤]오동나무 우드 블라인드 셀프 블라인드
34,300
14,600 (57%)
레어로우
COMPACT SHELVING
1,312,000
이케아
FADO 파도 탁상스탠드, 화이트 - 2 sizes
19,900
이케아
ÅRSTID 오르스티드
24,900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확인
집꾸미기
집꾸미기